• 글이 없습니다.

경험상 진짜 본인이 잘생긴건지 확인법.

작성자 정보

컨텐츠 정보

본문

17004741338866.jpg

가족을 뺀 주변 사람이든 첨보는 사람이든 여자든 남자든 매번 면전에 대고 잘생겼다, 배우 안하냐 등등 소리 한결같이 듣고 자랐다는 점.

 

여자친구는 솔직히 아무나 사귈수 있어도 대놓고 면전에 대고 매번 잘생겼다소리는 아무나 못듣거든.

 

근데 이소리 안해도 존잘인 애들은 하도 존잘 소리 듣고자라서 이미알고있음. 

 

걍 못생긴 개붕이들을 위해 끄적여봤어

 

17004741340378.jpg

 

근데 못생겨본적이 없어서 못생긴 애들은 정말 자기가 못생긴걸 자각 할수있는지는 나도 모르겠음.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55,383 / 1 페이지
RSS
번호
포토
제목
이름
알림 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