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정훈희 나이 프로필 고향 학력 집안 가수 소속사 결혼

by 정보도우미 2021. 12. 26.
반응형
정훈희 프로필 가수
 
 
출생 1952년 5월 11일
출생
국적
학력
아미초등학교 (졸업)
부산여자중학교 (졸업)
부산여자상업고등학교 (졸업)
가족
배우자 김태화[1]
아들 김유진, 김진성
데뷔
1967년 <안개>
장르
종교
소속사
테이크 노트
대한민국의 발라드 가수.

정훈희가 같은 가수로서 가장 높이 평가하는 가수는 미국의 다이애나 로스, 바브라 스트라이샌드 두 사람입니다. 그 이유를 묻자 그녀는 “더이상 잘 할 수 없을 정도로 노래를 잘하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정훈희에게 ‘한국의 다이애나 로스’라는 칭호가 붙어있다는 사실이 문득 생각나서 “다이애나 로스의 데뷔 연도가 1970년인데 그렇다면 그녀를 ‘미국의 정훈희’라고 불러야 하는 것 아니냐”라고 썰렁한 아부를 했습니다. 정훈희는 웃으면서 “다이애나는 솔로로 나오기전 1960년대 초반부터 슈프림스라는 그룹활동을 했기 때문에 그것은 당치 않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2. 생애
정훈희는 피아니스트였던 아버지 정근수와 밴드 마스터였던 작은 아버지, 기타리스트인 큰 오빠 정희택 등 음악과 인연이 깊은 집안에서 태어났습니다. 가수 김태화의 부인이고 가수 J.ae의 고모입니다.

당대 최고 작곡가 이봉조 와 인연으로 곡 <안개>를 받아 1967년 17세의 나이로 1집을 발표하며 가요계에 입문하였습니다. 고교 1학년이었던 1967년 방학을 맞은 정훈희는 서울 그랜드 호텔 나이트 클럽에서 노래를 부르고 있었습니다. 나이트 클럽 밴드 마스터였던 삼촌을 따라와 연습삼아 몇 곡을 흥얼거리고 있었던 것입니다. 바로 그때 이봉조가 들어왔습니다. 
나이트 클럽 옆의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하고 있던 그는 정훈희의 목소리를 듣고 ‘필이 꽂혀’ 단숨에 달려와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쪼맨한(조그마한) 가시나가 건방지게 노래 잘 하네.” 당시 이봉조는 ‘안개’를 만들어놓고 자신의 색소폰 연주로 취입한 상태였는데 그 노래에 맞는 목소리를 찾고 있던 중이었습니다. 정훈희-이봉조 콤비는 이렇게 이뤄졌다고 합니다.

1970년 제1회 도쿄국제가요제에서 가수상을 받았고 ABBA는 상도못받고 돌아갔다고 한다 이듬해 아테네국제가요제에서는 곡 〈너〉로써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수상했습니다. 1975년 칠레 가요제에서는 곡 〈무인도〉로서 3위 상과 최고 가수상을 동시에 받았습니다.

Isleta Desierta, Festival de Viña 1975

1975년, 대마초 파동에 연루되어 방송 출연을 정지당합니다.
1979년 제20회 칠레가요제에 다시 출전한 정훈희/이봉조 콤비는 이종택이 작사한 꽃밭에서를 스페인어로 번안한 < Un Día Hermoso Como Hoy 오늘처럼 아름다운 날을 불러서 최우수 가수상을 수상합니다.

Un Día Hermoso Como Hoy, Festival de Viña 1979

이는 한국에서도 화제가 됩니다. 당국에서는 “국위를 선양한 대마초 연예인에 대해서는 선처를 베풀 것”이라고 입장을 표명했고, 정훈희의 칠레가요제 실황 필름은 전국에 방송되었습니다. 자신은 대마초를 피운 사실이 없다는 사실이 밝혀져 유일하게 훈방으로 나왔지만 ‘대마초 가수’라는 낙인으로 인해 더이상 활동하기가 어려웠습니다.

81년 규제가 풀리고, 그녀는 재기 무대가 순탄하지 못했으나 이후 82년 발표된 곡 꽃밭에서로 제 2의 전성기를 맞이합니다. 이후 가수 김태화와 결혼합니다. 임신한 상태로 앨범 《우리는 하나》를 남편과 녹음하기도 했습니다. 그 것을 빼고는 정규음반은 내지 않았습니다. 죽기 살기로 노래해도 사소한 것으로 버림받는다는 좌절감과 섭섭함” 때문이었다고 소회를 밝히기도 하였습니다.
약 30여 년만인 2008년, 데뷔 40주년 기념음반《40th Anniversary Celebrations》을 발매하였습니다.기사

현재는 부산광역시 기장군 임랑해수욕장에서 남편과 함께 라이브카페 '정훈희와 김태화의 꽃밭에서'를 운영중입니다.
하지만 코로나 사태로 인해 현재 주말만 운영하고 있다고 합니다.

정훈희 가요무대 스페셜

3. 수상

1967년 세계국제가요제 참여[2]
1970년 동경국제가요제 입상 "안개"
1970년 동경국제가요제 입상 "너"
1972년 동경국제가요제 입상 "좋아서 만났죠"가수상.
1975년 칠레세계가요제 3위 입상 최고가수상(작곡상)"무인도"
1978년 칠레세계가요제 3위 입상. 최고가수상 "꽃밭에서"
1981년 K.B.S 세계가요제 동상 "목소리"

4. 대표곡
꽃밭에서 - 가수 소향과 소프라노 조수미가 리메이크하여 화제가 되었습니다. 가수 조관우의 리메이크도 유명합니다. 1979년 제20회 칠레국제가요제에 이봉조와 콤비를 이뤄 참가하여 최우수 가수상을 수상했습니다.

2005년 6월25일 정훈희 - '꽃밭에서' [콘서트7080]
Jung Hoon-Hee - 'in the flower garden']
무인도 - 작곡가 이봉조와 함께 1975년 칠레국제가요제에 참가하여 인기 가수상과 더불어 3위에 입상했습니다.[3] 복면가왕에서 어디에서 나타났나 황금박쥐와 윙윙윙 고추잠자리가 듀엣으로 불렀고, 소원을 말해봐 일출소녀가 1라운드 탈락곡으로 준비했습니다. 저는 가수다 2에서 박미경이 불러 탈락을 면하기도 하였다
꽃길
안개 - 가수 현미와의 내연관계로도 알려진 작곡가 이봉조가 작곡하였습니다. 이봉조가 작곡하고 정훈희가 노래한 '안개'는 국내 최초로 국제가요제에서 입상한 곡입니다. 1967년에 발표됐지만, 1970년 도쿄 국제 가요제에서 "베스트 10"을 수상하며 작품성과 가창력을 동시에 인정받았죠. 그러나 '안개'의 오리지널 버전은 가사가 완벽하지 않은 미완성 형태로 정훈희 이전에 남성 사중창단 쟈니브라더스가 먼저 취입했던 노래인데요. 쟈니브라더스가 불렀던 '안개'는 이봉조의 색소폰 연주와 함께 허밍이 주를 이뤄 완성되었는데, '안개'만을 수없이 반복 시킨 다소 코믹스러운 버전. 참고로 정훈희가 1974년 당시 부산 공연 후 국내선 비행기를 타려고 했으나 자신의 신분증이 없는 바람에 비행기를 못 탈 위기에 처했는데 자신의 명곡이었던 "안개"를 불러 신분증 없이 무사히 국내선 비행기를 탑승했다는 이야기도 있었습니다.

결과적으로 정훈희의 현재를 가능하게 했던 명곡입니다. '안개'는 김수용 감독이 연출하고 신성일, 윤정희가 주연으로 등장했던 동명의 영화 OST로도 사용되어 인기를 얻었습니다. '소설도 걸작, 노래도 걸작, 영화도 걸작'이라는 명문을 남겼던 가수 정훈희의 '안개'. 이 노래를 통해 가요계의 신데렐라로 성장했습니다.
 
 
"동거했었다" 정훈희, ♥김태화와 스캔들 정면돌파 #BTS (아침마당)[종합]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가수 정훈희가 남편 김태화와의 스캔들을 언급했다. 30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는 가수 정훈희가 출연했다. 이날 정훈희는 "요즘 눈물 흘리면서 기립박수를 친다. 블랙핑크나 BTS는 말할 것도 없고 후배들이 너무...

엑스포츠뉴스2021.11.30.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정훈희, ♥김태화와 혼전 스캔들 정면 돌파 "얼굴 ...뉴스엔2021.11.30.다음뉴스관련뉴스 7건 전체보기 
'아침마당' 정훈희 "BTS, 블랙핑크 등 후배들 너무 잘해 기립박수 친다"

 

[뉴스엔 박정민 기자] 가수 정훈희가 후배 가수들 활약을 극찬했다. 11월 30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 정훈희가 출연했다. 정훈희는 오프닝에서 "요즘 우리 후배들이 너무 잘하고 있어서 저는 일어나서 눈물 흘리면서 기립박수 친다. 블랙핑크나...

 

뉴스엔2021.11.30.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아침마당' 정훈희 "방탄소년단·블랙핑크 너무 잘...스포츠한국2021.11.30.다음뉴스관련뉴스 4건 전체보기 
정훈희 "음악가 집안, 父 영향으로 가수..반대 없어"(아침마당)

[뉴스엔 박정민 기자] 정훈희가 아버지 영향으로 가수를 꿈꾸게 됐다고 말했다. 11월 30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 정훈희가 출연했다. 정훈희는 음악 집안에서 자고 나란 가수 DNA 소유자다. 정훈희는 "친정 아버지가 원래 가수였다. 그러다 피아노...

뉴스엔2021.11.30.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아침마당' 정훈희 "父 영향으로 가수의 길…집안 ...셀럽미디어2021.11.30.관련뉴스 2건 전체보기 
'헬로트로트' 정훈희 "혼내줘?"..감독들의 끝없는 신경전

데뷔한 하유비는 시선을 사로잡는 안무와 주체할 수 없는 끼를 대 방출하며 설하윤의 ‘눌러주세요’를 꾸몄고, 정훈희 감독에게 극찬을 받으며 정훈희 팀을 선택했다. 또 재연 드라마 배우 출신 한가빈은 장윤정 ‘첫사랑’으로 설렘 가득한 화사한 매력을 뽐냈다...

MK스포츠2021.11.24.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헬로트로트' 정훈희 "혼내줘?" 감독들의 끈임 없...스타투데이2021.11.24.다음뉴스관련뉴스 4건 전체보기 
가수 정훈희 나이, 남편 김태화 러브 스캔들 언급

가수 정훈희 나이, 프로필이 화제인 가운데 남편 김태화와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했다. 30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는 가수 정훈희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정훈희는 "친정 아버지가 원래 가수였다. 그러다 보니까 히트곡을 들려드릴 기회가...

국제뉴스2021.11.30.
개별문서메뉴
'헬로트로트' 정훈희→송유빈에 울컥 "왜 이제야 무대에 섰냐"

정훈희 감독이 참가자 송유빈의 무대에 눈물을 멈추지 못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헬로트로트’에서는 본선 무대를 향한 마지막 관문인 팀 지명전이 그려졌다. 과거 보컬 그룹으로 활동했지만 빛을 보지 못했던 송유진이 무대에 올랐다. 송유진은...

스타투데이2021.11.24.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데뷔 54년차' 정훈희 "BTS, LA를 뒤집어놨다" 칭찬 (아침마당)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데뷔 54년차 가수 정훈희가 BTS를 칭찬했다. 30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는 가수 정훈희가 출연했다. 이날 정훈희는 "요즘 눈물 흘리면서 기립박수를 친다. 블랙핑크나 BTS는 말할 것도 없고 후배들이 너무 잘하고 있다...

엑스포츠뉴스2021.11.30.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아침마당' 정훈희 "'헬로트로트' 전영록 제안, 꼭 해야 한다고 하더라" [TV캡처]

정훈희 / 사진=KBS1 아침마당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아침마당' 가수 정훈희 전영록의 제안으로 '헬로 트로트' 출연을 하게 됐다고 전했다. 30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 프로그램 '아침마당'은 '화요초대석'으로 꾸며져 정훈희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

스포츠투데이2021.11.30.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헬로트로트' 장서영, '빗물' 열창으로 정훈희 감독 스카우트 받아

각오를 드러냈다. 잠시 후 감정을 잡은 뒤 장서영은 채은옥의 ‘빗물’을 불렀다. 호소력 짙은 감성 보이스에 정훈희는 스카우트 기어를 시원하게 올렸다. 정훈희는 “노래를 오래 하다 보면 버릇이 나오기 마련인데, 장서영씨는 처음 노래하던 느낌처럼 감정을...

일간스포츠2021.11.16.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헬로트로트' 정훈희 울린 참가자의 정체는

배우 출신 등의 역대급 스케일을 자랑하는 참가자들의 무대들까지 이어지며 안방극장 1열을 장악한다. 또한 한 참가자의 노래에 정훈희는 “왜 이제 무대에 서셨어요?”라며 폭풍 눈물을 흘린 것은 물론, 참가자 대기실도 눈물바다로 만든 감동적인 사연과 무대까지...

스포츠경향2021.11.23.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헬로트로트' 성빈, 배호 '마지막 잎새' 열창에 정훈희 극찬! "보물 같은 저음"

톤으로 무대를 단번에 사로잡은 그는 고음에서도 실수 없는 무대를 선보여 다섯 감독들의 박수를 이끌어냈다. 성빈의 무대에 정훈희 감독은 "보물 같은 저음을 갖고 있다. 성빈씨 같은 목소리를 요즘 찾기 힘들다"라고 칭찬했다. 이어 그는 "어느날 (과일처럼 잘...

일간스포츠2021.11.23.다음뉴스
개별문서메뉴
[종합]'헬로트로트' 해외 진출할 트로트 국가대표 선발전 첫 공개..

 

반응형

댓글0